About

The Core(더코어)는  'Business'와 'Media' 'Web3' 등을 주요 카테고리로 하는 유료구독기반의 새로운 경제매체입니다. 슬로건은 “Improve Your Business Insights & Skills” 입니다.

크리에이터들의 수익다각화 솔루션을 표방하는 Bluedot 솔루션을 활용중인 유료구독매체 3곳이 합쳐져서 The Core로 재탄생했습니다. 기존의 3개 매체는 강정수박사가 운영하던 Exciting f(x)와 이성규편집장이 운영하던 미디어고토사, 김경달이 운영하던 씨로켓 등인데요. 종전에 발행된 콘텐츠들은 모두 새로운 통합매체 'The Core'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주요 콘텐츠 및 제공 서비스

  • BUSINESS : 디지털 전환의 소용돌이로 빠져들고 있는 각 산업영역을 분석하고 변화의 방향을 이해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공유합니다. 사업 현장에서 전략과 기획, 마케팅 등의 현업을 담당하는 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통찰이 담긴 콘텐츠를 지향합니다.
  • MEDIA : 저널리즘과 기술, 비즈니스의 결합 분석을 통해 뉴스미디어 산업의 미래를 전망합니다. 미디어 현장의 전략 및 사업 담당자들에게 실행에 도움될 정보와 인사이트 제공을 목표로 합니다.
  • A.I. & Web3 : 기술의 진보가 사회적 변화를 촉발하고 있습니다. AI와 Web3로 표상되는 변화상을 따라잡는 콘텐츠를 기획, 제작하면서 중요한 맥락을 포착하고 전하고자 합니다.  
  • BRIEFING : 매주 2회 이상 브리핑 콘텐츠를 발행합니다. 놓치지 말아야 할 주요 이슈를 관점을 담아 기동력있게 브리핑 할 예정입니다.  
  • NEWSLETTER : 매주 단위로 구독자들을 위해 The Core의 핵심 콘텐츠 요약 및 주요 단신을 모아 뉴스레터를 발송해 드립니다. 유료 구독자들을 위한 프리미엄 버전과 무료 구독자를 위한 FREE 버전이 있습니다. (구독링크)
  • The Core Salon : 매달 더코어 살롱을 개최합니다. 함께 모여 공부하고 토론하는 자리입니다. The Core 운영진을 비롯, 외부 전문가를 모시고 특강과 토론을 병행합니다. 모임 방식은 온/오프를 병행할 예정이나, 당분간은 비대면으로 운영합니다. The Core의 유료구독자에게는 정례 살롱은 무료로, 특별 살롱은 할인 혜택을 제공합니다. 무료구독자외 일반 이용자는 유료입니다. The Core shop에서 구매 후 참여할 수 있습니다.

운영진

The Core의 주요 운영진은 현재 3인입니다.

1. 강정수 - BUSINESS와 WEB3 영역을 중심으로 콘텐츠 기획과 발행을 총괄합니다.

강정수

2. 이성규  - MEDIA 영역의 콘텐츠를 총괄합니다.

이성규


3. 김경달 -
뉴스레터와 살롱을 포함, The Core의 운영 전반을 총괄합니다.

김경달

강연 및 컨설팅 문의

더코어 대표 이메일(help-thecore@mediasphere.kr)이나, 운영진에게 직접 연락주셔면 됩니다.
김경달 (kdkim@mediasphere.kr)
강정수(berlinlog@mediasphere.kr)
이성규(sungkyu@mediasphere.kr)

[알림] 기존 각 매체 구독자에 대한 안내

기존의 Exciting f(x)미디어고토사, 씨로켓을 유료로 구독하던 분들은 The Core를 해당 구독기간동안 별도의 추가 비용없이 그대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용과 관련해서 궁금한 점이나 불편한 사항은 연락주시면 바로 해결해 드리겠습니다.(help-thecore@mediasphere.kr)

그리고, 혹시 기존 유료구독 하는 분들 가운데 구독취소를 원하는 분은 본인 프로필에서 버튼 한번 누르기만 하시면 가능합니다. (설명글 참조하세요)

e11be167e647ed151a4c87350a386cb2